HOME > 열린마당 > 정신건강뉴스
“스트레스·우울감 있으면 ‘스마트폰 중독’ 심해진다”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7-11-03 16:48:58 조회수 717

“스트레스·우울감 있으면 ‘스마트폰 중독’ 심해진다”


게티이미지뱅크

민경복 서울의대 교수팀, 대학생 608명 조사 결과
“정신건강 문제있으면 자기통제 및 충동조절 못해”


스트레스·우울감·불안 증세와 같은 정신건강에 문제가 있으면 스마트폰 중독 현상이 심화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민경복 서울의대 교수팀은 지난해 대학생 608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통해 정신건강과 스마트폰 과다 사용의 연관성을 분석한 결과, 이같은 사실을 확인했다고 3일 밝혔다.

먼저 연구진은 4점 척도로 된 10가지 문항을 통해 스마트폰 과다 사용자를 분류했다.

조사 대상자 중 스마트폰 고위험군 67명(11%), 잠재적 위험군 155명(25.5%), 정상군 386명(63.5%)으로 구분됐으며, 고위험군과 잠재적 위험군을 더한 222명을 스마트폰 중독군으로 분류됐다.

연구진에 따르면 스마트폰 중독군과 정상군의 정신건강 상태를 비교해보니 스마트폰 중독군의 스트레스 수준이 2.19배, 우울·불안감 증세는 1.91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자살 생각을 한 적이 있는 사람은 스마트폰 중독군이 정상군보다 2.24배 높게 나타났다.

연구진은 스트레스 등 정신건강에 문제가 있는 경우 뇌 기능에 영향을 미쳐 자기통제 및 충동조절을 못해 이런 결과가 나온 것으로 분석했다.

호르몬의 변화로 인해 대뇌 부위에 있는 신경전달물질 분비에 악영향을 끼쳐 스마트폰 과다 사용과 같은 이상 징후가 나타난다는 게 연구진의 설명이다.

민경복 교수는 "현대인의 필수품인 스마트폰 중독이 스트레스·우울감·불안과 같은 정신건강 문제 때문에 발생할 수 있다는 사실이 입증됐다"며 "스마트폰 중독자가 계속 늘고 있는 만큼 이에 대한 사회적 관심과 정책적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번 연구는 한국연구재단 이공분야 기초연구사업 지원으로 수행됐으며, 국제학술지 '정신건강'(Journal of Mental Health) 최근호에 게재됐다.

연합뉴스 / 등록 :2017-11-03 11:10


원문보기:
http://www.hani.co.kr/arti/society/society_general/817334.html#csidx04981110da0928c84e04772fea4af85

 

 
번호 제목 첨부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481 신체화장애란?   관리자 2018-11-08 122
480 정신건강동향 관리자 2018-10-25 150
479 자해에 대해 우리가 알아야 할 것들   관리자 2018-10-01 258
478 가족에게 상처주는 말, 가족이라 지켜야 할 말   관리자 2018-09-03 325
477 우울증 약이 증상 악화?… 제대로 복용하는 게 ...   관리자 2018-08-01 344
476 이별과 사별의 슬픔, 극복할 수 있을까?   관리자 2018-07-25 391
475 외로움, 청년층 정신질환 및 충동행동 가능성 높...   관리자 2018-06-05 941
474 불안함에 발작까지…공황장애 극복하는 방법은?   관리자 2018-05-04 530
473 조현병,정말 무시무시한 정신병일까?   관리자 2018-04-03 694
472 직장 내 괴롭힘, 결코 가볍지 않은 문제   관리자 2018-03-05 594
471 산후 우울증, 아이를 키우며 나를 돌아보는 시간   관리자 2018-02-05 2055
470 “20분 청소만 해도 정신 건강 좋아진다”   관리자 2018-01-04 692
469 "격무에 시달리는 맞벌이, 자녀 정신건강도...   관리자 2017-12-11 665
468 “스트레스·우울감 있으면 ‘스마트폰 중독’ ...   관리자 2017-11-03 717
467 ‘말똥말똥’ 왜 잠이 안오지…‘침대=불면’ 습...   관리자 2017-10-23 694
     1  2  3  4  5  6  7  8  9  10